수원시 공공체육시설 사용료, 15년 만에 소폭 인상
‘수원시 체육시설 관리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입법 예고, 2020년 1월부터 시행 예정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가 수원종합운동장을 비롯한 공공체육시설(전문·생활체육시설) 사용료를 15년 만에 수도권 다른 지자체 수준으로 인상한다.

 

▲ 수원종합운동장(축구경기장).     © 수원시

 

수원시는 공공체육시설 사용료를 인상·조정하는 내용을 담은 수원시 체육시설 관리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다. 수원시의회에서 의결되면 20201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궁도장·배드민턴장·농구장·수영장·테니스장 등 생활체육시설은 물가누적 상승률을 적용해 6.4~22% 인상할 계획이다. 평일 기준으로 궁도장은 이용료는 1000(개인, 2시간)에서 1100, 생활체육관은 1000(개인, 3시간)에서 1200, 수영장은 4000(1일 회원, 일반)에서 4500원으로 인상될 예정이다. 개인·단체 사용 여부에 따라 인상률이 차등 적용된다.

 

수원종합운동장 주경기장(육상장·잔디축구장 등), 수원체육관 등 전문체육시설 사용료는 평균 32% 인상할 계획이다. 육상장 이용료는 4만 원(평일 주간)에서 53000원으로 인상될 예정이다.

 

수원시는 체육시설 사용료를 수도권 지차체 수준으로 인상해 현실화하는 것을 목표로, 2년 단위로 점진적으로 인상할 계획이다.

 

▲ 서수원칠보체육관     © 수원시

 

수원시는 공공체육시설 이용료는 200412월 조례 제정 후 15년 동안 동결돼 관내 공공체육시설 적자운영이 지속되는 상황이다. 누적되는 적자로 시설 유지·관리에 어려움이 있어 사용료를 인상하게 됐다.

 

공공체육시설 내 편익시설(·난방·온수·샤워시설 등)을 마련하고, 노후시설물을 개선·관리하려면 사용료 인상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수원시 체육시설 관리 운영 조례 일부 개정안에는 장애인이 체육시설을 우선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장애인 체육시설 우선사용 특례 규정 신설’, 10세 이상 55세 이하 여성이 실내수영장을 이용할 경우 사용료를 할인해주는 실내수영장 여성 할인 적용연령 완화 규정 신설등에 관한 내용도 담겨있다.

 

수원시는 9월 개정 조례안을 수원시의회에 안건으로 상정하고, 조례 개정안이 의결되면 20201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공공체육시설 적자 운영을 더 이상 감당할 수 없어 15년 만에 부득이하게 사용료를 인상·조정하게 됐다면서 급격한 인상으로 인한 시민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점진적으로 인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례개정안 전문은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공고/고시/입법예고게시판에서 체육시설을 검색해 확인하면 된다.

 

문의: 031-228-3201, 수원시 체육진흥과 체육시설관리팀.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3 [14:0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공공체육시설 사용료, 15년 만에 소폭 인상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