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미술관사업소, 아트스페이스 광교 개관 24일만에 관람객 1만명 돌파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 수원시미술관사업소(소장 김찬동)의 아트스페이스 광교 개관전 최정화, 잡화 雜貨(3. 29~8. 25)가 개관 24(421)만에 관람객 1만 명을 돌파해 수원지역의 문화예술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수원컨벤션센터 내에 위치한 아트스페이스 광교는 광교호수공원과 인접해 있어 125만 수원 시민과 수원컨벤션센터를 찾는 국내외 기관 마케팅 손님들에게 문화예술의 쉼터를 제공하고 있다.

최정화, 잡화花貨전시와 연계한 작가와의 대화511일 수원컨벤션센터 내 이벤트 홀에서 개최한다. 관람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보답하고자 최정화 작가와 가야금 연주자 서정민 그리고 타악 연주곡으로 이루어진 아티스트 토크콘서트로 익숙한 연주곡과 일상의 이야기로 시민들에게 편안하게 한 발 더 다가갈 것이다.

 

▲ 코스모스+만다라 상설체험프로그램     © 수원시미술관사업소

 

이번 개관전은 아트스페이스 광교 그리고 수원컨벤션센터 내부 및 야외 전시로 구성되어 더욱 호응이 좋았다. 전시장 내부에서는 <타타타>(2019), <눈이 부시게 하찮은>(2019), <>(2019), <미세먼지, 기념비>(2019) 등의 다양한 신작을 볼 수 있다. 최정화의 확장된 예술 영역을 보여주는 공간 인테리어, 건축, 영상, 시각디자인 작업들과 <알케미>(2013-2018), <코스모스와 만다라>(2016) 등의 대표작들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특히 1990년부터 지금까지의 작업 전개과정을 볼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미발표 자료들이 이번 전시에 최초 공개되어 관심을 끌었다.

 

▲ 미술실기대회 교육프로그램     © 수원시미술관사업소

 

아울러 전시와 함께 진행 중인 교육프로그램 만족도 설문조사에서도 97.68%가 매우 만족과 만족으로 집계(421)되고 있으며 상설교육체험프로그램 <미술실기대회>, <코스모스+만다라>에 참여하는 시민과 어린이들 가족에게 예술에 대한 흥미와 창의적인 감상을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이 되고 있다.

 

최정화, 잡화雜貨는 관람료 무료로 진행되는 전시로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54, 5일 이틀간 <미술실기대회>, <만다라+친구> 문화행사를 진행 한다. 본 행사는 전시회에 참여하여 밀로의 비너스 조각상을 현장에서 그리거나 형형색색의 플라스틱 뚜껑으로 창작 작품을 조합하여 SNS에 올려서 우수작품을 선정해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하는 이벤트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최정화, 잡화雜貨825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 내 아트스페이스광교에서 진행된다.

 

 

일반인 전화문의: 031-228-4105(수원미술전시관)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30 [15:1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미술관사업소, 아트스페이스 광교 개관 24일만에 관람객 1만명 돌파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