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4월 확대간부회의 주재
김리나 기자
광고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17일 오후 4월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지역화폐 활성화 방안, 1회용품 저감 계획 수립 등 실국별 주요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4월 확대간부회의 주재     © 경기도

 

 

이 자리에서 이 지사는 정책은 홍보가 중요하다. 지역화폐는 홍보를 강화해서 많은 도민들이 사용할 수 있게 해야 한다면서 새로운 복지정책의 지원방식을 가능하면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방안으로 검토해 달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특히 “20~40대의 경우 몰라서 못 쓰는 것이지 지역화폐 내용을 알면 안 쓸 이유가 없다. 기존 홍보매체도 있지만 유튜브 등 새로운 트렌드에 맞춰 홍보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또, “전통시장 상인을 대상으로 친절교육을 하면 매출이 오른다지역화폐 활성화에 앞서 골목시장과 전통시장도 이에 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1회용품 저감계획과 관련해서는 쓰레기는 땅에 묻고 태우는 방식이 아니라 재활용하는 방식으로 해결을 해야 하는데 1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필요하면 제도개선안을 준비해 달라고 담당부서에 당부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4월 확대간부회의 주재     ©경기도

 

이밖에도 이 지사는 도에서 인력을 채용할 때 최저임금보다 더 높은 생활임금 이상을 지급하도록 신경 써 달라복지사업도 하는데 일하는 사람에게 돈을 더 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8 [19:05]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4월 확대간부회의 주재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