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의정부상담소, 최중증 장애인 대소변 흡수용 보조기구 비용 지원 요구안 논의
김철민 기자
광고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 경기도의회 의정부상담소 이영봉 의원, 최중증 장애인 대소변 흡수용 보조기구 비용 지원 요구안 논의     © 경기도의회


지난 5일 의정부상담소에서 전국장애인부모연대 의정부시지부 이미영 회장과 경기지부 고양지회 최버들 회장 외 3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내 최중증 뇌병변장애인에 대한 일회용품(대소변흡수용품 기저귀) 구입비 지원 요구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참석한 장애인연대 대표자들은 평생 기저귀를 사용해야만 하는 경기도내 거주 뇌병변 중증 장애들의 가계지출 부담에 따른 경제적 어려움과 직접구매에 따른 불편사항 등을 호소하고 이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으로 서울시 지원 사례와 유사한 수준의 일회용품 구입비 지원 대책을 요구하였다.

 

한편, 서울시는 20188월부터 서울시 거주 5~34, 1~3급 뇌병변 장애인을 대상으로 일회용품 구입비의 50% 지원(5만원 한도)을 시행해 오고 있다.

 

이에 이영봉 도의원은 뇌병변 중증장애인들의 자립생활 지원을 위한 보조기구 비용지원에 대해 의견 공감을 표하고 지역별·연령별 세분화를 통한 시범사업 도입 필요성과 함께 지원 타당성에 대해서 관계기관과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하였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09 [14:3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