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정연구원, '자료로 본 수원지역 3.1운동' 주제로 제5회 수원학 심포지엄 개최
29일 수원화성박물관 영상교육실에서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정연구원은 오는 29일 오후 2시 수원화성박물관 영상교육실에서 자료로 본 수원지역 3.1운동을 주제로 제5회 수원학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 수원시정연구원, '자료로 본 수원지역 3.1운동' 주제로 제5회 수원학 심포지엄 개최     © 수원시정연구원

 

3.1운동 100주년(2019)을 앞두고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전문가들의 주제발표와 종합토론으로 진행된다. 수원시정연구원 부설 수원학연구센터가 주관한다.

 

박환 수원대 교수가 수원군 지역 3.1운동-사진자료 분석을 중심으로’, 조성운 동국대 박사가 김선진 일제의 학살 만행을 고발한다-제암, 고주리의 3.1운동의 구술 기억과 실체를 주제로 발표한다.

 

성주현 청암대 교수는 이병헌의 삼일운동비사로 보는 수원 3.1운동’, 한동민 수원화성박물관장은 소설가 홍성원의 먼동을 통해 본 3.1운동 형상화와 수원지역을 주제로 발표한다.

 

조철행 독립기념관 연구원의 사회로 진행되는 토론에는 김승태 한국기독교연구소장, 이동근 수원시 3.1운동 기념사업 태스크포스팀장, 박철하 전 친일반민족행위 진상규명위원회 전문위원, 조성면 수원문화재단 전통교육팀장이 참여한다.

 

이재은 수원시정연구원장은 수원 지역 3.1운동의 실제를 파악하고, 자유·민권·평화라는 3.1운동의 진정한 가치를 재조명하는 심포지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25 [14:35]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정연구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