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폐가전 무상방문 수거 서비스' 환경부 장관상
올해 1505t 수거, 공공집하장 수거담당자위한 휴게공간 조성 등 좋은 평가 받아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는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이 주관하는 ‘2018년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수거 우수지자체 경진대회에서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환경부장관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15일 제주 대명리조트에서 열렸다.

 

▲ 수원시 관계자들이 ‘폐가전 무상방문 수거 서비스’에서 환경부 장관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수원시

 

폐가전제품 무상방문 수거폐가전 수거 예약센터에TV·냉장고 등 폐가전제품 수거를 신청하면 전담수거반이 직접 방문해 무상으로 수거하는 서비스다. 배출수수료 부담 등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 자원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운영하고 있다

 

환경부와 한국가전제품자원순환 공제조합은 무상방문 수거 실적, 집하장 운영 실태, 사업홍보활동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수원시를 비롯한 6개의 광역·기초지자체를 선정했다.

 

수원시는 10월 말까지 폐가전제품 861t을 무상 방문 수거하는 등 같은 기간 지난해 실적(615t) 대비 40증가한 성과를 거뒀다. 아울러 지난 3월부터 수원시 각 동을 방문해 통장 1500여 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버스정류장알리미, 전단지 등 각종 매체를 통한 홍보를 강화해 시민들에게 폐가전 무상 방문 수거를 알렸다.

 

공공집하장에 폐가전제품 수거 담당자 휴게공간을 조성하는 등 집하장 환경개선에 이바진 한 것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수원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수거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홍보해 많은 시민이 폐가전을 편리하게 배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16 [08:58]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