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외국인투자기업 “크린팩토메이션(주)”와 투자유치 협약 체결
김리나 기자
광고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크린팩토메이션(), 가장3일반산업단지 사업시행자와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오산시, 외국인투자기업 “크린팩토메이션(주)”와 투자유치 협약 체결     © 오산시

 

이번 투자유치 협약은 일본계 외국인 투자기업인 크린팩토메이션()가 수도권 지역으로 공장 이전 부지를 찾던 중 시에서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한 결과 오산시로 본사 및 공장부지 이전을 결정하게 됐다.

 

크린팩토메이션()의 본사는 화성시에 위치하고 있으며, 공장은 충남 아산시에 소재하고 있다. 2021년말 공장가동을 예정으로 현재 근로자수는 777명이며, 산시로 이전 시 약 200명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전 예정인부지는 개발예정인 가장3일반산업단지 내에 위치한 산업시설용지로 투자규모는400억원이며, 희망부지는 19,835이다.

 

크린팩토메이션() 오카다 칸지 대표는 오산시로 이전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신규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노력하겠으며, 시에서도많은 행정적인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건실한 외국인투자기업인 크린팩토메이션()를 오산시로 유치하게 된 것을 환영하며, 오산시로 와서 사업이 더욱 번창하시길 바라며, 아울러 가장3산업단지 사업시행자에게 산업단지 개발 승인이 조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련 절차를 이행하여 달라.”고 협조를 요청했다.

 

▲ 오산시, 외국인투자기업 “크린팩토메이션(주)”와 투자유치 협약 체결     © 오산시

 

참고로, 가장3일반산업단지는 민간개발방식으로 지곶동 산10번지 일원에 166,426규모로 개발예정이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13 [18:2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