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화성·오산통합기자단, ‘기획기사 쓰기’ 특강 개최
류이근 한겨레21 편집장, “기획기사의 성패, 기획을 짜는 데 있다”
이경환 기자
광고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지원하는 찾아가는 저널리즘 특강2114일 오후 수원시정연구원 제1강의실에서 열렸다.

 

이번 특강은 수원·화성·오산통합기자단(대표 전철규, 경기타임스 편집국장)에서 주최했다.

 

▲ 열강을 하고 있는 류이근 한겨레21 편집장     © 뉴스Q

 

이날 특강에선 류이근 한겨레21 편집장이 기획기사 쓰기를 주제로 열강을 펼쳤다.

 

류 편집장은 장장 3시간에 걸쳐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기획기사를 잘 쓰기 위한 노하우를 털어놨다.

 

특히 류 편집장은 기획기사의 성패는 기획을 짜는 데 있다기획기사를 준비할 때 기획안을 어떻게 짜야 하는지가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좋은 기획안을 짜기 위해선 탑 다운(TOP DOWN) 방식보다는 바텀 업(BOTTOM U) 방식을 취하라고 했다.

 

류 편집장은 기획안을 트리밍 과정으로 만들 것 토론에서 시작해 토론으로 완성할 것 기획안을 내면서 항상 ‘WHY’를 생각할 것 기획기사도 역시 NEW FACT 등 기획안을 작성하는 데 있어 중요하게 염두에 둘 사항들도 짚었다.

 

류 편집장은 기획기사를 잘 쓰는 것만큼이나 새로운 전달방식으로 독자들에게 잘 전달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했다. 지면 전략, 디지털 전략 등을 잘 짜야 한다는 것.

 

류 편집장은 공공기관 부정채용 민낯 천안함 생존 장병 세계 식량 위기 등 다양한 기획기사 사례를 통해 기획기사가 어떻게 기획되고 쓰이는지 설명했다.

 

류 편집장은 기획기사는 기자의 전문성을 높여 주고 이슈에 대한 구조적 사고도 넓혀 준다기획기사를 잘 쓰면 모든 기사를 잘 쓰게 된다고 말했다.

 

▲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지원하는 ‘찾아가는 저널리즘 특강’     ©뉴스Q


이번 특강은 총
7강으로 구성돼 있다. 앞으로 내러티브기사 쓰기(928, 박상규 진실탐사그룹 셜록 기자(전 오마이뉴스 기자)) 칼럼 쓰기(105, 성한용 한겨레 선임기자(전 편집국장)) 예산정책 실무분석(1012, 이상민 나라살림연구소 연구원) 스마트폰 활용 영상 제작(1026, 유승진 땅도프로덕션 대표) 등의 특강이 남아 있다.

 

한편 수원·화성·오산통합기자단은 지난해 12월 출범했다. 경기도 수원시, 화성시, 오산시에 본사를 둔 지역 주간신문, 인터넷신문 등 지역언론사 23개사로 구성돼 있다. 지역언론사들 간 친목을 도모함은 물론 지역언론 문화 발전에 공헌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9/22 [17:50]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