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전국 최초로 발달장애인 김00(24, 자폐성 장애 3급) 경기도교육청 공무원으로 임용을 환영합니다.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8월 3일자로 2018년도 제1회 경기도 교육청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를 발표했다. 이번 임용시험에 발달장애인(자폐성 장애 3급) 김ㅇㅇ(24)씨가 최종합격했다. 국내에서 발달장애 중 하나인 자폐성 장애인이 공무원으로 임용된 사례는 김ㅇㅇ씨가 첫 사례로 알려져 있다.


김ㅇㅇ씨는 지난 2년 간(2016~17) 장애인 전형 국가직 및 지방직 9급 공무원에 응시, 모든 시험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필기시험에 합격했으나 최종 면접에서 탈락했다. 특히 2017년 경기도 모 지자체에서 2명 모집에 본인만 면접시험을 봤으나 최종 불합격 됐다.


발달장애인은 전국적으로 취업률이 16.5%에 불과하고 평균 임금도 월 40만원에 불과할 정도로 열악한 근로환경에 처해있다. 더욱이 자폐성장애인이 공무원으로 취업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것으로 여겨질 만큼 취업사례가 전무하였다.


경기도교육청은 지금까지 발달장애인을 채용하기 위하여 꾸준히 노력해왔다. 교육청 내에 카페를 설치해서 바리스타를 채용하거나 행정보조원, 특수교육실무사 보조일자리, 급식도우미 등 다양한 발달장애인 일자리를 개발해왔다. 이와 같은 노력에 기반하여 이번 김ㅇㅇ씨를 경기도교육청 공무원으로 채용하는 쾌거를 거두게 되었다.


김ㅇㅇ씨 채용을 계기로 경기도교육청에 더 많은 발달장애인이 취업되기를 희망한다. 또한 김ㅇㅇ씨가 안정적으로 공무를 수행하여 발달장애인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이를 통해 향후 발달장애인이 공공기관에서 일을 하는 기회가 더욱 확대되기를 희망한다.


2018. 8. 9
사)전국장애인부모연대 경기지부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10 [00:20]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교육청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