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판화프로젝트 <찍.다.> 전 개최
판화를 기반으로 다양한 매체와의 결합을 보여주는 전시와 판화에 대한 이해를 위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719()부터 107()까지 판화를 기반으로 다양한 매체와의 결합을 보여주는 판화프로젝트 <..>를 개최한다. <..>는 김동기, 윤세희 작가가 참여해 판화로 도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작품과 직접 실크스크린, 동판화 등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나눠 구성된다.

▲ 포스터     ©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김동기 작가는 재개발로 사라진 벽돌집 이미지를 실크스크린으로 무수히 찍어내고 조합해 자연의 모습인 바위섬으로 재구성해 보여준다. 윤세희 작가는 드라이포인트 기법을 활용해 실제로 존재하는 도시 이미지를 새롭게 배치해 상상 속 도시 풍경을 완성해 보여준다.

판화의 기법을 이용해 성실히 새기고 찍어낸 이 시대 도시 풍경은 우리의 추억을 되살리기도 하고 재개발의 이면을 되돌아보게 한다. 찍는 순간 예술이 되는 판화는 수없이 축적한 물리적인 힘과 시간의 결과물이 내재되어있다.

또한 판화 장비와 도구가 있는 체험 공간이 전시장 내부에 마련되어 판화 작업을 관람객이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전시는 작가들의 감성을 공유하고 직접 찍는 예술에 참여함으로써 판화의 매력을 경험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전시 개막식은 719()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8 [20:3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