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지사 이재명 “고위공무원, 각종위원회 여성 비율 확대하겠다”
김리나 기자
광고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양성평등 경기도를 위해 고위직 여성공무원과 도내 각종 위원회의 여성 비율을 늘릴 방침이라고 밝혔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양성평등 경기도를 위해 고위직 여성공무원과 도내 각종 위원회의 여성 비율을 늘릴 방침이라고 밝혔다     © 경기도


이재명 도지사는 12일 오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광교홀에서 열린 제23회 여성평등주간 기념행사에서 경기도의 4급이상 고위직 여성공무원 비율이 5.6%에 불과하다면서 관리직에 여성공무원이 많이 진출할 수 있도록 이번 승진인사에서 신경쓰고 있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경기도에 각종 위원회가 있는데 거기도 여성들의 기준이 30%대인데 이를 40~50%대로 올릴 수 있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면서 경기도가 성평등지수에서 다른 지방정부에 모범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밖에도 이 지사는 공정한 사회를 위해서 지금까지 노력한다고 해왔지만 남녀 성차별 문제에서는 아직도 부족하다는 걸 느낀다면서 여성이 더 이상 차별받지 않도록 다음세대는 여성도 공평하게 대우받고 공정한 경쟁이 가능하고 성차별 받지 않도록 신경쓰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는 경기여성연대 등 여성단체 관계자 200여명이 함께 했다.

한편, 양성평등주간은 1995년 제정된 여성발전기본법이 20145월 양성평등기본법으로 전면 개정되면서 기존의 여성주간에서 양성평등주간으로 명칭이 바뀌어 진행되고 있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양성평등 유공자 12명과 성평등대상 2명 등 총 12명이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2 [20:01]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