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트산업노동조합, 최저임금 삭감안 국회처리 반대!
최저임금 당사자 마트노동자들 전국에서 항의행동 나서
김철민 기자
광고

마트노조는 28일 전국의 대형마트 매장 안팎에서 국회의 최저임금 삭감법 통과를 반대하는 동시다발 행동에 나섰다고 밝혔습니다.

 

▲ 최저임금 당사자 마트노동자들 전국에서 최저임금삭감반대! 항의행동 나서     © 마트산업노동조합

 

지난 525일 새벽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법이 국회 환노위 법안심사소위와 전체회의를 통과하였습니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주도하에 개악이 강행됐고, 28일 국회법사위와 본회의 통과도 강행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은 최저임금 실질적 인상을 무력화하는 법이며, 문재인정부의 소득주도경제성장에 반하는 반노동법입니다. 이에 따라 민주노총은 28일 국회 본회의 통과를 저지하기 위해 전 조직적 총파업을 진행합니다.

 

최저임금 당사자들이 절대다수인 대형마트 노동자들도 지역별 총파업집회에 참가하며, 매장안팎에서 국회처리를 규탄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시위에 참가한 노동자들은 도둑잡아라! 최저임금 빼앗는 도둑국회”,국회는 자격없다 최저임금을 가만둬라! ”,최저임금 삭감안 처리하는 국회, 서민들 등쳐먹지 말고 니들 임금이나 깍아라! ”,마트노동자들은 최저임금 삭감에 반대한다! ”같은 구호를 외치고 직접 피켓으로 만들어 매장앞에서 피켓을 들었습니다.

 

또한 매장안에서도 이 소식을 잘 모르는 노동자들에게 유인물 등을 전달하며 최저임금을 줬다 뺐는 현 상황을 폭로했습니다.

 

이에 마트노동자들은 정말 사실이냐? 조삼모사도 아니고 해도 너무한다”,조금 숨통이 트이나 했는데, 왜 자꾸 노동자들을 못살게구냐”,이런식이면 사기공약 아니냐. 회사에서는 대놓고 꼼수를 부릴 것이다라며 분개했습니다.

 

▲ 최저임금 당사자 마트노동자들 전국에서 최저임금삭감반대! 항의행동 나서     © 마트산업노동조합

 

마트노조 관계자는 오늘 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 등 전국 약 120개 매장에서 행동이 진행되었다고 밝히고, 만약 본회의까지 통과되면 항의행동이 향후 더욱 확산될 것으로 보인다 고 밝혔습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30 [01:00]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