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원미2동 자생단체와 소통 간담회 실시

주거환경의 열악함과 노후 건축물 및 녹지, 커뮤니티 공간부족, 복지환경의 열악함 등 논의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7/11/23 [13:00]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원미2동 자생단체와 소통 간담회 실시

주거환경의 열악함과 노후 건축물 및 녹지, 커뮤니티 공간부족, 복지환경의 열악함 등 논의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7/11/23 [13:00]

경기도의회 김영협의원(더민주, 부천2)은 지난 17일에 부천상담소에서 원미2장을 비롯해 자율방범대장, 새마을 부녀회장 등 자생단체장 및 단체원들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원미2동 자생단체와 소통 간담회 실시     © 수원시민신문

 

이날 간담회에서 논의 된 내용은 주거환경의 열악함과 노후 건축물 및 녹지, 커뮤니티 공간부족, 복지환경의 열악함 등이 논의 되었고, 원미2동을 위해 봉사활동 하는 자생단체원들의 애로사항을 수렴하는 시간이었다.

 

부천 원미2동은 수원시 매탄동과 2018 경기도형 도시재생 사업에 선정이 된바있다.

 

자율방범대장은 생업에 종사하면서 지역순찰과 교통 및 기초질서 계도 등에 관한자율방범 봉사활동을 수행하는데 노후 된 차량의 순찰로 인해 시민안전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 며 애로사항을 전달하였다.

 

또한, 한 단체원은 원미2동이 새로운 변화를 위해 지역의 소통의 장이 마련되고,주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반영하는 방안이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영협의원은 뉴타운 해제 후 도시환경이 취약했는데 도시재생사업으로 많은 변화가 있을 것이며, 지역특성과 주민요구가 반영된 주거환경으로 거듭 날 수 있도록 관계부서와 협의해 추진해 나가겠다.”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