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준법지원센터, ‘고추 따기’체험프로그램 실시

보호관찰 청소년들과 함께 하는 고추따기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7/08/18 [17:21]

수원준법지원센터, ‘고추 따기’체험프로그램 실시

보호관찰 청소년들과 함께 하는 고추따기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7/08/18 [17:21]

2017817일 법무부 수원준법지원센터(소장 장재영)는 법무부 법사랑위원 팔달지구협의회(회장 이재복)와 연계한 보호관찰 청소년들과 함께 하는 고추따기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하였다.

▲ 수원준법지원센터, ‘고추 따기’체험프로그램 실시     © 수원시민신문

이번 프로그램은 법사랑위원 팔달지구 협의회 위원들과 보호관찰

소년들이 함께 손잡고, 고추따기 체험, 올갱이, 고기잡기 등 다채롭

진행되었다.
법사랑위원 팔달지구협의회 이재복 회장은 실한 고추가 되기까지는 농부가 한여름의 뙤약볕을 견디고 거름주기와 물주기를 조화롭게 실시하여 영양이 충분히 공급되도록 관리해야 하고 또한 병해충 방제를 잘해야 하는 등 오랜 인내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을 보호관찰 청소년들이 체험으로 알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수원준법지원센터 장재영 소장은 이와 같은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보호관찰 청소년들이 땀의 소중함을 일깨우며, 깨끗하고 맑은 우리 농촌의 자연을 가슴 깊이 느끼는 유익한 시간을 후원해 주신 위원들에게 깊이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특히, 프로그램에 참여한 박OO평소 매운 음식을 좋아했는데 고추따고, 올갱이 잡는 경험은 처음 해봤으며 쉽진 않았지만 농촌일손을 덜어주고 재미있는 체험을 할 수 있어 뿌듯했다고 즐거워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준법지원센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