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마을에 활력을 주는 행복마을관리소 운영 시작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13:52]

의왕시, 마을에 활력을 주는 행복마을관리소 운영 시작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1/25 [13:52]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한 달여간의 재정비를 마치고 생활 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하는 행복마을관리소의 운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 의왕시, 마을에 활력을 주는 행복마을관리소 운영 시작  © 의왕시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주민 스스로가 운영하는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현재 의왕시 관내 3군데(부곡동, 오전동, 내손2)에 위치하고 있으며, 각 관리소에는 1명의 사무원과 4명의 지킴이가 상주하고 있어 도움이 필요한 주민들은 언제든지 방문하면 된다.

 

마을 주민들의 안전과 취약계층의 생활 밀착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의왕시 행복마을관리소는 지난 1년 반 동안 독거노인 친구 만들기 도시재생 수업 우리 동네 클린데이 시장 장보기 돌봄 서비스 등 주민들의 생활 전반에서 다양한 성과를 이뤄냈다.

 

올해는 사업 대상자를 점차적으로 확대하고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마을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및 공동체 의식 활성화의 거점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작년 한해, 행복마을관리소 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만족도가 높았던 만큼 올해도 다양한 사업 대상자와 지역 특색 사업을 발굴할 것이라며 행복마을관리소가 지역의 다양한 문제를 찾아 선제적으로 해결하는 주민들의 소통의 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의왕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