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학교사회복지사업 운영평가 보고회’ 개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1/24 [17:23]

용인시, ‘학교사회복지사업 운영평가 보고회’ 개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1/24 [17:23]

 

▲ 용인시, ‘학교사회복지사업 운영평가 보고회’ 개최  © 용인시



 

학교사회복지사업은 관내 초·중학교에 사회복지사가 상주하며 학생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복지프로그램과 상담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7년 시작했다.

 

아이들에게 심리·정서적인 안정감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학교폭력과 아동학대 등의 문제를 조기에 찾아내고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용천초에서 처음 진행된 사업은 지난 20116개교로 확대됐고, 타 시·군의 벤치마킹도 잇따르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학교사회복지사업이 진행된 용천초, 포곡초, 신갈초, 신갈중, 용인이동초, 용인성산초 관계자들이 모여 지난 5년간의 사업 성과를 공유했다.

 

이 자리에서 용인성산초는 코로나19 블루로 우울감과 무기력감에 빠질 수 있는 아이들을 위해 진행한 무기력 극복 챌린지 도전 1, 2, 3, 시리즈를 소개했다. 무기력 극복 챌린지는 아이들이 SNS를 통해 작은 도전을 하고 성공하는 경험을 같이 공유함으로써 심리·정서적인 안정감은 물론 친구들과 공감대를 형성하는 프로그램이다.

 

또 용인이동초는 아이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한 자아탐색 프로그램 나는 나를이 아이들의 소질과 적성을 탐구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했다고 평가했다.

 

그 밖에도 용천초가 혼자서도 잘해요, 같이 하면 더 잘해요’, 포곡초가 우리는 하나’, 신갈초가 학교 소개집 만들기‘, 신갈중이 온바름 클라쓰를 발표하고 현장의 반응을 자세히 전달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참신한 프로그램으로 학교사회복지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