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 평택지역 도의원, ‘정례회를 통해 평택시와 머리 맞대’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3/03 [16:00]

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 평택지역 도의원, ‘정례회를 통해 평택시와 머리 맞대’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03/03 [16:00]

경기도의회 소속 평택지역 도의원은 2일 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에서 지역 현안 및 의정활동 논의를 위한 정례회의 시간을 가졌다.

▲ 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 평택지역 도의원, ‘정례회를 통해 평택시와 머리 맞대’  © 경기도의회



 

이번 정례회에는 김재균(더민주, 평택2), 김영해(더민주, 평택3), 오명근(더민주, 평택4), 송치용(정의당, 비례) 도의원 4명과 평택시장(정장), 부시장(예창섭), 실국 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는 현안과제로서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선별지원 계획과 어연·한산산단 내 폐기물 소각시설 설치문제에 대해 도의원들과 평택시의 깊이 있는 논의를 하였으며 지역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여 해결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 자리에서 도의원 모두는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원과 관련 소외되는 계층(특수관광업 등)이 없도록 선별 조사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으며 논의 과정에서 제시된 평택시의 의견과 건의 사항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검토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로 평택시민들이 많은 피로감과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위축되어 있는 지역경제를 살리고, 시민들이 더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대책 마련의 시급함도 피력했다

 

이와 함께 지난 2월 경기도의회 제 350회 임시회 개최 결과에 따른 의원 간 공동 관심사에 대해서도 논의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