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 안기권·박관열 도의원, 고교평준화 도입 대비 사전준비 논의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4:27]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 안기권·박관열 도의원, 고교평준화 도입 대비 사전준비 논의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02/26 [14:27]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에서 안기권(더민주, 광주1), 박관열(더민주, 광주2)도의원은 광주시의회 이은채(더민주)의원과 함께25일 광주지역 학교운영위원회 관계자들과 광주시 고교평준화 도입 대비사전준비를 위하여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 경기도의회 광주상담소 안기권·박관열 도의원, 고교평준화 도입 대비 사전준비 논의   © 경기도의회



 

이 자리에서 학교운영위원회 회장은 고교평준화는 비평준화로 인해 발생하는 학교 간 교육격차와 고교 서열화에 따른 학생들의 열등감 해소 및 지역간 교육격차 문제 해결을 위해 심도 있게 논의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2020년 광주하남교육지원청에서 비평준화지역에서 평준화 추진관련 의견조사를 실시한 결과 관내 학부모 입장에서의 필요하다(80%), 불필요하다(20%)로 관내 학교관계자(교장, 교감) 입장에서의 필요하다(70%), 불필요하다(30%) 등으로 응답하였다.

 

이와 관련, 광주지역 평준화 도입을 위해서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로 의견을 취합한 결과 교통여건 등 제반사항 조성 및 개선 학교별 교육과정 다양화 및 특성화 고등학교 신·증설 요구 원거리 배정에 대한 우려 등으로 나타났다.

 

이에 안기권, 박관열 의원은 광주시 고교평준화를 위해서 학부모 단체 및 교육시민단체 그리고 학교 교직원을 포함하여 토론회를 진행하고 5월중 추진단을 발족할 계획에 있다”, “더불어 광주시 고교평준화를 위해 초·중 학부모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당부한다고 말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