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아동 위한 무상 학습 공간 제공 협약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4:40]

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아동 위한 무상 학습 공간 제공 협약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11/20 [14:40]

용인시 드림스타트센터는 지난 18숲이 있는 도시농부협동조합(대표 손정선)드림스타트 처인구 네트워크센터 지정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 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아동 위한 무상 학습 공간 제공 협약   © 용인시 처인구

 

 

드림스타트사업은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한 정부의 대표적 아동복지사업으로, 드림스타트센터에서는 매년 약 50여개의 복지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숲이 있는 도시농부 협동조합은 교육장, 상담실, 독서카페, 목공실 등 산하 시설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양 기관은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한다.

 

그동안 처인구 일부 지역의 아이들은 교통 여건 등 접근성 문제로 센터의 프로그램 이용에 어려움을 겪어 왔지만, 이번 협약으로 학습 기회와 복지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숲이 있는 도시농부 협동조합이 처인구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한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충분한 복지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숲이 있는 도시농부 협동조합은 농업 관련 5개 사업체가 모여 협동조합을 구성, 목공·식물·공예·관광두레 등 자연을 주제로 한 특화 프로그램을 개발해 보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