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 - 28일, ‘용인 한울장애인공동체 찾아 안전점검 및 위문 활동 펼쳐’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9/28 [16:50]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 - 28일, ‘용인 한울장애인공동체 찾아 안전점검 및 위문 활동 펼쳐’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9/28 [16:50]

“‘찾아가는 소통공감실장이 되어 1,370만 경기도민 모두가 항상 행복할 수 있도록 현장의 목소리를담아 정책을 펼쳐 나아가겠습니다.”

▲ 경기도의회 진용복 부의장 - 28일, ‘용인 한울장애인공동체 찾아 안전점검 및 위문 활동 펼쳐’  © 경기도의회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차단을 위해 애쓰고 있는 선별진료소와 검사기관 뿐만 아니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관계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경청하는 등 찾아가는 소통공감실장이 되어 분주하게 의정활동을 이어 가고 있는 경기도의회 진용복(더불어민주당, 용인3) 부의장이 28일 오전에는 용인시소재 중증장애인거주시설인 한울장애인공동체를 찾았다.

 

먼저 한울장애인공동체 대표인 안성준 원장의 안내로 지역구 도의원인 엄교섭(더불어민주당, 용인2) 의원과 함께 시설을 둘러본 진 부의장은 운영현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진 부의장은 코로나19감염 우려로 직접 대면할 수는 없지만 함께 생활하고 있는 장애인들이 뜻깊은 추석 명절이 되었으면 좋겠다,취약계층에 대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재유행에도 대비해야 한다당부했다.

 

또한 경기도의회는소외된 이웃을 찾아따뜻한 사랑의 기운느낄 수 있도록 지속적인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이바지 하겠다, “다양한 복지욕구에 부응하고 복지서비스의 전문성을 증진하여 장애인들의 욕구에 부응하는 사회복지 정책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