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우물·지하수 이용 원삼·백암면에 물소독제 지원

처인구보건소, 침수 후 수인성 감염병 예방 위해…행정복지센터 통해 배부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26 [17:18]

용인시 처인구 우물·지하수 이용 원삼·백암면에 물소독제 지원

처인구보건소, 침수 후 수인성 감염병 예방 위해…행정복지센터 통해 배부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26 [17:18]

용인시 처인구보건소는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원삼·백암면에 수인성 감염병 예방을 위해 물소독제를 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 용인시 처인구 우물·지하수 이용 원삼·백암면에 물소독제 지원  © 용인시 처인구

 

 

우물이나 지하수 사용이 많은 곳인데 장기간 이어진 집중호우로 우물이나 지하수 오염 가능성이 예상돼 수인성 감염병을 예방하려는 것이다.

 

이 소독제는 우물이나 지하수에 넣으면 되는데, 면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각 가정에 배부될 예정이다.

 

처인구보건소 관계자는 장기간 장마로 피해가 큰 원삼·백암면 일대 주민들의 건강과 위생을 위해 물소독제를 배부했다침수된 우물이나 지하수는 오염 가능성이 있으므로 꼭 소독제 사용 후 이용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