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직원들 수해 이재민 위해 성금 1730만원 기탁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15 [16:11]

용인시, 직원들 수해 이재민 위해 성금 1730만원 기탁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15 [16:11]

용인시는 14일 시 공직자 3천여명이 집중호우 이재민을 위해 성금 17,392,000원을 경기도자원봉사센터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직원들 수해 이재민 위해 성금 1730만원 기탁  © 용인시

 

 

이번 집중호우로 인해 원삼백암 지역을 중심으로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큰 피해가 생겨 이를 극복하기 위해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에 동참한 것이다.

 

성금은 경기도자원봉사센터를 통해 관내 수해 피해 복구와 이재민 구호물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우리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집중호우 피해 극복에 앞장서 줘 고맙다신속히 피해를 복구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