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 개최

용인시, 아동권리에 대한 관심 제고와 인식변화를 위해 다함께 노력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8:13]

용인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 개최

용인시, 아동권리에 대한 관심 제고와 인식변화를 위해 다함께 노력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06 [18:13]

용인시는 6일 시청로비에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기념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 용인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 개최  © 용인시


시는 지난 113일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았지만 코로나19 위기로 연기했던 기념행사를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개최하는 것이다.

 

이날 행사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기준 용인시의장, 아동친화도시 추진위원, 아동참여위원 등 30여명의 최소한 인원이 참석했다.

 

시는 올해부터 2023년까지 아동친화도시로서 유엔아동권리협약을 준수하며 모든 아동의 불평등과 차별을 없애고 아동의 권리가 온전히 보장되는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노력할 방침이다.

 

특히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6가지 영역을 함축하여 만든 용인시만의 5대 정책과제에 따라 각 부서가 진행하는 24개 사업에 대해 아동 참여와 의사반영이 잘 이루어지는지 등을 검토해 아동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백 시장은 올해는 시민들이 아동 권리에 대해 긍정적으로 인식하도록 적극 알려 아동친화도시의 초석을 다지는 데 최선을 다 할 것이라며모든 아동이 충분한 권리를 누리고 행복하게 성장하는 배움과 육아가 즐거운 도시를 만드는 데 시민 여러분도 적극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