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영통구, 소규모 어린이집 급식·위생 현장컨설팅 나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7:42]

수원시 영통구, 소규모 어린이집 급식·위생 현장컨설팅 나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7/13 [17:42]

수원시 영통구(송영완 구청장)713일부터 29일까지 관내 50인 이하 소규모 어린이집 280개소를 대상으로 수원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급식·위생관리 실태 전반에 대한 현장컨설팅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하절기 급식위생과 관련한 우려를 불식시키고 식중독 사고 등 기온상승으로 우려되는 감염성질환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소규모 어린이집 전체로 확대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유관기관과 전 직원 20여명으로 특별히 T/F팀을 구성하여 개인위생, 시설·설비관리, 식재료 및 식단표 관리 등 위생상태를 살핀다.

 

아울러 소규모 어린이집에서도 조리제공한 식품의 매회 1인분 분량을 섭씨 영하18도 이하로 144시간 이상 보관(보존식)하는 방향을 권고할 방침이다.

 

이현희 가정복지과장은 이번 점검은 여름철 식품위생 문제발생에 대비한 선제적 조치로 영유아에게 보다 건강한 보육환경을 조성하는데 노력할 것이며 소규모 어린이집에서도 이와 관련하여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 주실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영통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