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5만번째 전입 주민에 축하 꽃다발‧기념품 증정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6:32]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5만번째 전입 주민에 축하 꽃다발‧기념품 증정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7/09 [16:32]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은 9일 주민등록 인구가 5만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지난 20186월 인구 4만명을 돌파한 후 약 2년여만이다.

▲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인구 5만명 넘었다  © 용인시 수지구


 

동은 이날 5만번째 주민이 된 김정희씨에게 꽃다발과 기념품을 증정하며 성복동 주민이 된 것을 환영했다. 김정희씨는 인천광역시 부평구에서 성복동으로 전입했다.

 

성복동은 서수지IC 개설과 신분당선 성복역 개통 등으로 교통여건이 크게 개선된 것을 비롯해 신축 아파트 단지가 늘어나며 인구가 증가했다.

 

현재 성복역롯데캐슬파크나인1차 아파트 입주가 시작됐고 내년 초 1100여세대의 성복역 롯데캐슬파크나인2차 아파트 입주도 예정돼 있어 지속적으로 인구가 늘 것으로 예상된다.

 

동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인구가 증가하고 있다는 것은 그만큼 성복동이 살기좋은 곳이라는 의미라며 주민들이 만족하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수지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