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언택트 문화, 커다란 변화와 혁신의 흐름 될 것”

비대면 영상회의로 진행된 ‘6월 중 확대간부회의’ 주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20:18]

염태영 수원시장“언택트 문화, 커다란 변화와 혁신의 흐름 될 것”

비대면 영상회의로 진행된 ‘6월 중 확대간부회의’ 주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28 [20:18]

 

염태영 수원시장은 “‘언택트’(비대면)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문화, 새로운 업무수행 방식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 염태영 시장이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수원시

 

염태영 시장은 528일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6월 중 확대간부회의에서 학교는 온라인 수업을 하고, 직장에서는 비대면 업무의 영역이 넓어지고, 시민들은 영화관을 찾는 대신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해 집에서 영화를 보는 등 비대면 문화는 우리의 일상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 이후 디지털 혁신과 비대면 산업이 전 영역에서 하나의 패러다임이 되고 있다언택트 문화는 지속해서 확산되고, 일시적 사회현상이 아니라 커다란 변화와 혁신의 흐름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수원시는 이날 확대간부회의를 비대면 영상회의 방식으로 진행했다. 염태영 시장, 조청식 제1부시장, 조무영 제2부시장, 본청 실·국장 등 최소 인원만 시청 중회의실에서 회의에 참석했고, 4개 구청장, 주무과장 등 50여 명은 각자 사무실에서 영상으로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527일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9명 발생했는데, 이는 53일 만에 최대 규모라며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일상처럼 느껴지다 보니 예전보다 경각심이 덜할 수 있는데, 긴장을 늦추지 말고 철저하게 대응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억제하라고 지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