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 걷기 좋은 길, 수원 팔색길(팔색조) 봉사단 출범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5/25 [23:10]

도심 속 걷기 좋은 길, 수원 팔색길(팔색조) 봉사단 출범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5/25 [23:10]

 

수원의 역사와 문화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아름다운 팔색길을 보호하며 가꾸고자 지난 24일 오전 팔색길(팔색조) 봉사단이 출범식을 가졌다.

 

▲ 도심 속 걷기 좋은 길, 수원 팔색길(팔색조) 봉사단 출범  © 수원시의회

 

봉사단은 회장 김동우, 단장에는 수원시의회 김미경 교통건설체육위원장, 수석부회장 정은영 등 총 8명으로 구성됐으며, 코로나 19의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지친 시민들에게 건강한 사회활동으로 수원시 자원봉사자에게 모범을 보이겠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을 가진 봉사단은 수원팔색길을 쾌적하고 다채로운 즐거움이 있는 거리로 만들기 위해 코스모스 꽃씨와 튤립을 심고 모수길의 방향 안내 표시인 리본을 달기도 했으며, 모수길의 한구간인 수원천에서 쓰레기를 줍는 등의 활동을 했다.

 

수원 팔색길은 총 147.8Km로 수원이 지닌 팔의 긍정적 의미를 담아 수원 곳곳을 연결하며 수원의 역사·문화·자연을 느낄 수 있는 거리로, 팔의 의미는 수원의 주산인 팔달산과 사방으로 통해 있고 팔방으로 도달한다는 교통의 중심지 수원을 상징한다.

 

모수길, 지게길, 매실길, 여우길, 수원 둘레길, 도란길, 효행길, 화성성곽길 등 총 8가지의 길로 이루어져 있다.

 

▲ 도심 속 걷기 좋은 길, 수원 팔색길(팔색조) 봉사단 출범  © 수원시의회

 

김미경 위원장은 팔색길을 쾌적하게 가꾸어 시민들이 걷고 싶은 길, 수원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봉사단과 함께 틈틈이 활동 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도심 속 걷기 좋은 길, 수원 팔색길(팔색조) 봉사단 출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