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코로나19로부터 학생들 안전 함께 지킵시다”

수원시-수원교육지원청-수원소방서-남부소방서 공동대응 협약식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18 [21:26]

수원시 “코로나19로부터 학생들 안전 함께 지킵시다”

수원시-수원교육지원청-수원소방서-남부소방서 공동대응 협약식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18 [21:26]

 

코로나19 상황 속 오는 20일 고등학교 3학년부터 시작되는 등교수업을 앞두고 수원지역 학생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수원시와 수원교육지원청, 수원소방서, 남부소방서 등 4개 기관이 공동대응을 약속했다.

 

▲ 18일 오전 코로나19 유관기관 공동대응 협약식에 참석한 기관장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이정래 수원남부소방서장, 이형우 수원교육장, 염태영 수원시장, 임정호 수원소방서장)  © 수원시

 

등교 수업 시작 이후 학교 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유관기관 간 공동대응체계를 마련한 이날 협약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수원시가 최초다.

 

수원시는 18일 오전 10시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학교 등교수업 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유관기관 공동대응 협약식을 열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이형우 수원교육장, 임정호 수원소방서장, 이정래 수원남부소방서장 등이 참석해 코로나19 상황 속 등교 시작에 대한 상황을 공유하고, 학생들의 안전 확보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협약은 4개 기관이 코로나19에 공동대응을 약속하는 것과 상황발생 시 각 기관의 역할을 분담하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우선 4개 기관은 핫라인(Hot-Line)을 마련해 사전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감염병 관련 정보를 적극적으로 공유하는데 의견을 모았다.

 

특히 수원시는 학교 주변 다중이용시설의 생활방역 지도점검을 강화하며, 수원교육지원청은 학교 구성원들의 방역수칙 준수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학생들의 등교에 대비한다.

 

또 만약 학교에서 의심환자 등이 발생할 경우, 관내 소방서들은 신속한 이송 및 필요조치를 지원하고, 협약 기관 모두 교내 방역활동을 통해 추가 확산 방지 노력을 기울이기로 약속했다.

 

이형우 수원교육장은 수원지역 학생들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지원해 준 수원시와 소방서에 감사드린다학생들이 최대한 생활방역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의 방안을 마련해 등교 개학 이후에도 안전한 학교생활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오늘 협약은 4개 기관이 물 샐 틈 없는 방역대책을 마련하자는 취지라며 단 한명의 아이도 코로나에 노출돼 몸과 마음에 상처를 받지 않도록 기관 간 협력을 이어 나가자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코로나19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