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핑크문 등 자체개발 장미 신품종 평가회 열어

경기도농업기술원 장미 신품종 15종 및 유망계통 50종 선보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08 [18:42]

경기도농업기술원, 핑크문 등 자체개발 장미 신품종 평가회 열어

경기도농업기술원 장미 신품종 15종 및 유망계통 50종 선보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08 [18:42]

 

경기도농업기술원은 8일 기술원 내 장미 연구온실에서 장미 신품종 및 유망계통에 대한 평가회를 개최했다.

 

▲ 장미 신품종 평가회  © 경기도농업기술원

 

이날 평가회에서는 핑크문, 레드호스, 스위트퀸 등 경기도가 개발한 장미 신품종 15종과 GR16-4 등 유망 계통 50종에 대한 장미 산업 관계자들의 특성 및 기호도 평가와 우수 계통의 선발이 이뤄졌다.

 

▲ 핑크문  © 경기도농업기술원

 

평가회에서 소개된 핑크문 품종은 분홍색의 중형 스탠다드 절화용 품종으로 화형과 화색이 우수하고, 꽃을 잘랐을 때 줄기의 길이가 길어서 국내 시장 보급에 유망한 품종으로 평가됐다.

 

▲ 레드호스  © 경기도농업기술원

 

레드호스는 적색으로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고 꽃의 크기가 커서 기호도가 높았으며, 가시가 적어서 다루기가 쉬운 품종으로 농가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

스위트퀸은 오렌지색이며 꽃의 크기가 커서 꽃이 화려한 특징을 가지고 있고 꽃에 상처가 잘 생기지 않으며, 꽃에 향기가 있어서 소비자의 기호도가 높은 품종으로 평가받았다.

 

▲ 핑크아미  © 경기도농업기술원

 

도 농기원은 자체 개발한 품종 외에도 평가회를 통해 선발된 품종 4종에 대해 농가 테스트를 거쳐 내년도에 보급할 계획이다.

조창휘 경기도농업기술원 원예연구과장은 기술원에서 계속 해서 경쟁력 있는 품종을 개발해 화훼농가들의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 장미 신품종 평가회  © 경기도농업기술원

 

한편 도 농기원은 지난 1999년부터 화훼농가의 로열티 경감을 위해 장미 품종을 육성해 왔으며, 2019년까지 71품종을 육성하고 농가에 보급해 278,000만 원의 로열티를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농업기술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