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극저신용대출, 심사는 최소화하되 정말 필요한 사람 찾아내야”

16일, 극저신용대출 접수현장 화서2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4/19 [23:01]

이재명 경기도지사 “극저신용대출, 심사는 최소화하되 정말 필요한 사람 찾아내야”

16일, 극저신용대출 접수현장 화서2동 행정복지센터 방문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4/19 [23:01]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6일 오후 경기 극저신용대출접수 현장인 화서2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고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해 신용대출사업 수행기관 관계자들과 의견을 나눴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극저신용대출, 심사는 최소화하되 정말 필요한 사람 찾아내야”  © 경기도

 

이재명 지사는 이날 이 사업은 정말 당장 심각한 일이 벌어질 수 있는 앞이 캄캄한 사람을 발굴해 지원하는 것이라며 심사를 최소화하되 정말 (도움이)필요한 사람을 찾아내 지원하는데 집중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이어 지금까지는 돈 빌려서 못 갚는 사람들이 괴롭힘을 안 당하게 하는 것을 주로 추진했다이번 (극저신용대출)사업은 금융과 복지 중간에 있는 새로운 영역인데 이걸로 끝난다 생각하지 말고 더 나은 방향을 위해 설계를 해 나가자고 계속해서 사업을 발전시켜 나갈 뜻을 밝혔다.

경기 극저신용대출 사업은 신용이 낮은 도민들을 위해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지원 사업이다. 신용등급 7등급 이하인 만 19세 이상의 도민은 경기도 거주 요건만 충족하면 연 1% 이자 5년 만기로 무심사 긴급대출 50만 원을 받을 수 있다. 심사대출은 300만 원까지 가능하다.

지난 10일부터 경기복지플랫폼(ggs-loan.ggwf.or.kr)의 온라인 신청과 읍··동 행정복지센터에서를 통한 방문 접수가 동시에 진행 중이다.

14일까지 집계 결과 무심사 50만 원 긴급대출은 18,355명이 신청했다. 300만 원 이하 심사대출은 7,312명이 신청해 심사가 진행 중이다. 1차 신청은 17일까지 진행되며 2차 신청은 오는 27일부터 재개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의 전체 지원 금액은 총 500억 원 규모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극저신용대출, 심사는 최소화하되 정말 필요한 사람 찾아내야”  © 경기도

 

한편 이 지사는 이 날 신용대출사업 수행기관 대표들을 만나 원활한 사업 추진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신용대출사업 수행기관은 일반 대출 심사와 실행, 재무상담 등 사후 관리를 담당하는 기관으로, 현재 ()롤링주빌리, ()한국지역자활센터협회, 사회연대은행 ()함께만드는세상 3곳이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재명 경기도지사 “극저신용대출, 심사는 최소화하되 정말 필요한 사람 찾아내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