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민주노총 위원장과 구속노동자를 즉각 석방하라!”

[자료]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 촉구

이경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6/23 [22:21]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민주노총 위원장과 구속노동자를 즉각 석방하라!”

[자료]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 촉구

이경환 기자 | 입력 : 2019/06/23 [22:21]

노동존중사회를 내건 문재인 정권이 노동자 대표를 구속했다. 더구나 이미 자진 출두하여 조사를 받았음에도 도주의 우려가 있다는 어처구니없는 이유로 구속한 것이다.

 

52시간 상한제 시행, 탄력근로시간제 확대 저지, 최저임금 1만원 쟁취를 위한 민주노총의 투쟁은 저임금과 장시간노동에 시달리는 우리나라 노동자의 건강하고 안전한 노동을 확보하기 위한 정당한 투쟁이었다. 전체 노동자의 노동권을 위해,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려는 민주노총의 투쟁에 족쇄를 채우려는 야만적인 폭거이다.

 

2500만 전체 노동자와 민중들을 위해 투쟁하는 1000만 민주노총의 대표인 김명환 위원장을 구속한 것은 이제 문재인 정부가 노동존중을 포기한 것이며, 촛불 정부이기를 포기하고, 친재벌 정책 기조를 분명하게 선언한 것이다.

 

정부가 노동자들에게 약속한 것들 중 제대로 실현된 것이 있는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는 자회사로 넘겨 버렸다. 52시간 노동시간 단축은 탄력 근로제를 허용함으로써 오히려 장시간 노동을 부채질하고 있다. 최저임금 1만원은 제도를 개악하여 저임금을 고착시키려 하고 있다. ILO 핵심협약 비준 문제, 전교조 합법화 문제는 단 한 걸음도 움직이지 않았다. 의료정책은 어떠한가? 국민의 건강권을 위하여 의료민영화를 반대한다던 정부가 과거 적폐 정권보다 더 심각한 수준으로 의료민영화 정책을 밀어붙이고 있다.

 

정권은 노골적으로 친재벌 정책을 펴겠다는 것을 선언한 것이며, 이에 반대하는 투쟁의 예봉을 꺾으려 민주노총 위원장을 구속한 것이다. 그러나 노동자를 억압하는 정권은 스스로 파국을 맞는다는 것은 역사가 웅변하고 있다. 우리의 정당한 투쟁은 결코 멈추지 않을 것이다.

 

문재인 정권이 포기한 노동존중사회는 민주노총이 투쟁으로 쟁취할 것이다. 보건의료노조는 최저임금 1만원,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와 의료민영화 정책 저지를 위해서 힘차게 투쟁해 나갈 것이다.

2019623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 도배방지 이미지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노동/인권/언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